검색 입력폼

광주광역시 동구-한전MCS 복지위기가구 발굴 뜻 모아

광주광역시 동구-한전MCS 복지위기가구 발굴 뜻 모아
전력 매니저 30명 ‘위기가구발굴단’ 위촉
  • 입력 : 2023. 09.22(금) 17:14
  • 김광열 기자
동구-한전MCS 복지위기가구 발굴 뜻 모아
[뉴스통 김광열 기자]광주 동구는 복지위기가구 조기 발굴과 지역사회 안전망 강화를 위해 한전MCS㈜와 ‘복지사각지대 발굴·지원’을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.

한전MCS㈜는 전기검침·고지서 송달·체납관리 등 전력 서비스 사업을 수행하는 공공기관으로,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은 고독사 위험 등 복지 위기 상황에 놓인 가구를 선제적으로 발굴하고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.

주요 협약내용은 ▲전력 매니저 위기가구발굴단 위촉 ▲위기가구 발굴 노력 ▲위기가구에 대한 민·관 자원 연계 ▲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상호협력 등이다.

이날 위기가구발굴단으로 위촉된 한전MCS㈜ 전력 매니저(전기검침원) 30여 명은 업무 수행 중 위기가구(단전·전기사용량 급감) 발견 시 동구 통합돌봄과로 이를 알리고, 구는 관할 동 행정복지센터와 연계해 위기가구에 대한 신속·정확한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.

임택 동구청장은 “위기 발생 징후를 가장 빨리 접할 수 있는 전력 매니저들이 동구 위기가구발굴단으로 활동한다면 효과적으로 위기가구 조기 발굴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”면서 “한전MCS㈜와 함께 가까운 곳에서 이웃을 살피고 도울 수 있는 촘촘한 지역사회 안전망을 구축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김광열 기자